팝업레이어 알림

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.

발의 불청객, 무좀!

제대로 알고 가자!

곰팡이 균은 습한 환경을 좋아하는 습성이 있으므로 땀이 차기 좋은 발과 손이 이들의
쾌적한 은신처가 됩니다. 곰팡이 균은 피부의 맨 위층인 표피에 뿌리를 박고 인체에
기생하게 되는데 땀 속에 포함되어 있는 포도당은 이 곰팡이 균의 영양소 역할까지
하게 됩니다. 무좀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많은 곰팡이 감염증이며 전체진균증의
약 33~40%를 차지하고 있는데 20대에서 40대에 가장 많고 소아에서는
드물게 발생하기도 합니다.

곰팡이균 무좀,

왜 생기는 걸까요?

무좀을 일으키는 곰팡이는 습기 찬 곳에서 잘 자랍니다. 발에 땀이 많이 나거나 목욕이나 수영 후 발을 잘 안 말리거나,
신발이나 양말이 꽉 끼거나, 날씨가 덥거나 하면 무좀이 잘 생기게 됩니다. 무좀은 목욕탕, 수영장 등 사람이 많이 모이는
곳에서 환자에게서 떨어져 나온 인설을 통해 발에서 발로 전염됩니다. 감염을 일으키기 위한 적당한 습도와 보행에 의한
기계적 자극으로 피부의 손상이 생기면 감염이 쉽게 일어날 수 있습니다. 그러나 무좀균에 노출되었다고 해서 모든 사람들이
무좀에 걸리는 것은 아닙니다.

발에서 발로 전염 (무좀균을 가진 환자에게서 떨어져 나온 인설을 통해)

습도 목욕이나 수영 후 건조를 안해 생긴 경우

피부의손상 보행에 의한 기계적 자극으로 인해 생긴 경우

땀 꽉끼는 신발이나 두꺼운 양말로 인해 생긴 경우

재발하기 쉬운 무좀!

정확한 치료가 중요합니다.

무좀에는 1차적으로 항진균제 연고를 병변 뿐 아니라 주변부까지 포함해서 6주 정도 꾸준하게
발라주어야 합니다. 무좀이 심해져서 손발톱까지 감염된 경우에는 먹는 항진균제를 피부과 전문의의
처방에 따라 복용하여야 합니다.

시술 후

주의사항!

무좀치료 항진균제 무좀연고를 바르기 전에 무좀 부위를 청결하게 한 후 발라야 합니다.

무좀치료 항진균제 무좀연고를 바를 때 맨손이 아닌 비닐장갑이나 면봉을 사용하여 발라야 합니다.

먹는 항진균제약 복용은 일반적으로 1주 또는 그 이상 복용해야 그 효과가 있습니다. 피부과 전문의와 상의 하시길 바랍니다.

가려움이 심하고 수포나 진물이 나는 경우에는 무좀치료와 함께 차가운 찜질을 해주는 것이 증상완화에 도움이 됩니다.

"여기"를 누르시면 더 많은 전후사진을 보실 수 있습니다.
병원내원시 고해상도의 다른 전후 임상사진도 보실 수 있습니다.
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.